ALL

검색
연도검색
  1. 전체
  2. 2018년
  3. 2017년
  4. 2016년
  5. 2015년
  6. 2014년
  7. 2013년
  8. 2012년
  9. 2011년
  10. 2010년
  11. 2009년
  12. 2008년
  13. 2007년
  14. 2006년
  15. 2005년
  16. 2004년
  17. 2003년
  18. 2002년
  19. 2001년
  20. 2000년
  21. 1999년
  22. 1998년
  23. 1997년
  24. 1996년
  • 상설전시 한글날 기념 ’10월의 유물’ : 분류두공부시언해 종료
    • 장소/ 경기도박물관 상설전시실 2층(역사실 앞)
    • 기간/ 2015.09.30(수) ~ 2015.10.27(화)

    경기도박물관(관장 이원복)이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기념하며 선정하는 《이달의 유물》 10월의 주인공은 한글로 번역한 두보의 시와 주석,‘분류두공부시언해’이다.

  • 특별전시 《정봉훈 민화전》 종료
    • 장소/ 경기도박물관 중앙홀
    • 기간/ 2015.09.22(화) ~ 2015.10.04(일)

    이번 가을, 경기도박물관에서는 민화동호회를 통해 재능을 기부해온 정봉훈 작가의 민화전을 개최합니다. 경기도 대표 문화기반시설로 오래도록 도민들과 함께해온 경기도박물관은 지난 2011년부터 민화동호회를 운영하여 지역사회의 문화 수요에 부응하였습니다.

  • 특별전시 광복 70주년 기념 사진전 ≪경기도의 독립운동가≫ 종료
    • 장소/ 파주 임진각 경기평화센터
    • 기간/ 2015.08.12(수) ~ 2016.05.30(월)

    경기도박물관은 2015년 8월 12일(수)부터 2016년 5월 30일(월)까지 파주 임진각 경기평화센터에서 광복 70주년 기념 사진전 <경기도의 독립운동가>를 개최한다. 1910년 경술국치 이후 경기도 전역에서는 한말 의병을 이은 독립운동이 펼쳐졌고, 수많은 경기도 사람들은 국외로 망명하여 독립투쟁을 이끌었다. 안성·수원·화성·이천·평택·광주 등을 비롯하여 경기도 전역은 치열한 독립운동의 무대가 되었다. 경기도 출신의 독립유공자는 현재 약 1,100여 명 정도로 알려져 있다. 이들은 독립운동을 펼친 많은 경기도 사람들 중에서 지극히 일부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수많은 경기도 출신 독립운동가들 중 대표적인 다섯 명의 독립운동가를 통해 ‘경기도 사람들의 독립운동 이야기’를 들려주고자 한다.

  • 특별전시 광복 70주년 기념 특별전, <어느 독립운동가 이야기> 종료
    • 장소/ 경기도박물관 기획전시실, 중앙홀
    • 기간/ 2015.07.23(목) ~ 2015.10.25(일)

    2015년, 광복 70주년이다. 한일 수교 50주년이기도 한 올해, 8‧15 광복절을 맞는 감회는 어느 때보다 각별하다. 광복의 함성을 드높였던 세대는 이제 역사가 되었고, 해방둥이들은 할아버지, 할머니가 되었다. 일제의 식민지 통치가 계속 되던 35년간 우리 민족은 나라 안팎에서 끊임없이 독립운동을 펼쳤다. 독립투사의 목숨을 건 항쟁은 그들의 노력과 희생만을 요구하지 않았다. 부모‧자식이라는 천연天緣을 끊어내야 하는 고통, 가정생활의 포기를 필연으로 하였다.

  • 상설전시 문화가 있는 날! <이달의 유물>을 소개합니다. 종료
    • 장소/ 경기도박물관 상설전시실(역사실 앞)
    • 기간/ 2015.06.24(수) ~ 2015.07.28(화)

    경기도박물관(관장 이원복)이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기념하며 선정하는 <이달의 유물>, 7월의 주인공은 이돈상李敦相의 부채 이다.

  • 상설전시 경기도박물관 기증유물실 재개관 전시 <기증유물, 그 새로운 이야기: 2010-2014>
    • 장소/ 경기도박물관 1층 기증유물실
    • 대상/ 숙선옹주 흉배, 홍우철 지석, 선우씨 종계첩, 선우침 곽산훈도 교첩, 순암집, 정조 현판, 이세백 시호교지, 오석다듬이돌, 이탈리아독립사, 정치원로, 하와이유람기 등 100여 점

    경기도박물관은 개관이래 현재까지 여러 가문을 통해 귀중한 유물을 기증받아 왔다. 그 자료들은 선사시대에서부터 근현대에 이르기까지의 회화·도자·조각·가구·공예품 등으로, 폭넓은 시공간적 범위와 다양한 종류를 자랑한다. 역사적·예술적·문화재적 가치를 지니고 있는 ‘기증유물’은 경기도박물관의 컬렉션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데 기여했다.
    이번 전시는 조선시대 경기 명가名家의 삶과 고유한 전통을 비롯하여 일제강점기 이후 근현대의 경기인京畿人의 모습에 대해서 전체적으로 소개한다. 이를 통해 현재를 보존해 후세에 전하는 박물관 기증의 새로운 역할에 대해서도 생각할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