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ic01

흑혜와 혁혜

제작연도
조선시대 후기
작가(출처)
규격
길이 (L)26, 28㎝

흑혜는 조선시대 후기 사대부 남자들이 평상복에 많이 신던 신발이다. 겉감은 검정색 휄트에 흰색 선이 둘러져있다.혁혜는 가죽으로 만든 남자용 신발로 평상복에 신던 것이다. 뒷축에만 징이 달려있다.

더 알아보기

흑혜는 조선시대 후기 사대부 남자들이 평상복에 많이 신던 신발이다. 겉감은 검정색 휄트에 흰색 선이 둘러져있다.혁혜는 가죽으로 만든 남자용 신발로 평상복에 신던 것이다. 뒷축에만 징이 달려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