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ic01
relic01
relic01

청자과형주자

제작연도
고려시대 12세기
작가(출처)
규격
높이(H)19.0 구경(D)7.0㎝.

동체는 8등분하고 외면을 두들겨 밀어 넣어 사실감 있는 참외를 상형하였다. 덩굴인양 곡선을 이룬 주구와 손잡이 그리고 역시 8능으로 표현된 참외 꼭지 모양의 뚜껑이 잘 조화를 이루고 있다. 유색은 짙은 비색청자유가 두텁게 시유되었으며 빙열이 없이 잘 녹았다 .뚜껑 안쪽에는 긴 촉이 달려있는데 촉 부분과 주자의 내면에는 시유하지 않았다. 굽은 따로 만들지 않고 안굽형태인데 접지면의 유약을 닦아내었다. 12세기 전반 강진지역 제작품으로 추정된다.

더 알아보기

동체는 8등분하고 외면을 두들겨 밀어 넣어 사실감 있는 참외를 상형하였다. 덩굴인양 곡선을 이룬 주구와 손잡이 그리고 역시 8능으로 표현된 참외 꼭지 모양의 뚜껑이 잘 조화를 이루고 있다. 유색은 짙은 비색청자유가 두텁게 시유되었으며 빙열이 없이 잘 녹았다 .뚜껑 안쪽에는 긴 촉이 달려있는데 촉 부분과 주자의 내면에는 시유하지 않았다. 굽은 따로 만들지 않고 안굽형태인데 접지면의 유약을 닦아내었다. 12세기 전반 강진지역 제작품으로 추정된다.